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파리바게뜨, 우유자조금과 '행복한 우유' 협약식

최종수정 2014.06.11 13:19 기사입력 2014.06.11 13:19

댓글쓰기

황재복 파리바게뜨 전무(왼쪽)와 손정렬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위원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황재복 파리바게뜨 전무(왼쪽)와 손정렬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위원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파리크라상의 대표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파리바게뜨는 이번 협약식을 통해 연간 국산 우유 사용량을 2020년까지 100% 확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중국 파리바게뜨에서도 국산 우유 취급을 확대하고 우유케이크 등 다양한 베이커리를 선보일 계획이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이번 상생 협약을 통해 제품 품질 향상과 건강한 베이커리의 공급, 나아가 낙농가의 수익증대에 긍정적인 효과를 만들어 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이를 위해 국산 우유를 적용한 고품질 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