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단독]정태수 파리크라상 대표 사임? 경질?

최종수정 2014.06.02 11:23 기사입력 2014.06.02 09:23

댓글쓰기

후임 대표에 조상호 SPC 총괄대표…이사회서 결정

단독[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SPC그룹 파리크라상 정태수 대표이사 겸 그룹 대외협력실장이 실적부진 등의 책임을 지고 취임 1년3개월 만에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났다.

IBM 출신인 정 대표는 KT에서 전략투자실장, 서비스개발본부장(전무) 등을 거쳐 2010년 SPC그룹 계열사인 비알코리아 총괄부사장으로 자리를 옮긴 후 지난해 3월 파리크라상 대표이사로 선임됐으나 임기를 채우지 못했다.

정 대표는 지난달 30일 직원들에게 이메일을 통해 "저는 5월30일부로 파리크라상 대표이사와 그룹 대외협력실장이라는 막중한 책임을 내려놓고 파리크라상 등기이사의 직무만 수행하려고 합니다"라는 짧은 인사글을 남겼다.

정 대표가 고문으로 물러남에 따라 후임은 조상호 SPC그룹 총괄사장 겸 비알코리아 대표이사가 맡는다.

조 총괄사장은 부산고와 서울대 경영학과를 나와 SPC그룹 계열사 대표를 두루 거쳤다. 파리크라상은 조만간 임시 이사회 등을 거쳐 대표이사 선임 절차를 밟는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