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참 좋은 시절' 옥택연, 자연스러운 사투리 연기 '깜짝'

최종수정 2014.02.22 21:05 기사입력 2014.02.22 21:05

댓글쓰기

'참 좋은 시절' 옥택연, 자연스러운 사투리 연기 '깜짝'

[아시아경제 e뉴스팀]2PM 멤버 겸 연기자 옥택연이 자연스러운 사투리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했다.

택연은 22일 오후 방송한 KBS2 새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극본 이경희, 연출 김진원)에서 강동석(이서진 분)의 동생 강동희(택연 분)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동희는 유치장에서 갓 나와 하영춘(최화정 분)을 만났다. 자신의 아버지와 바람을 폈던 새엄마 영춘을 본 동희는 버럭 화를 냈다.

그는 "어떻게 작은 엄마한테 그렇게 말을 하느냐"고 말하는 영춘의 어깨를 부여잡고 "꺼지라"며 무섭게 눈을 떴다.

또 동희는 차해원(김희선 분)과 천적 같은 사이로 시시때때로 부딪혔다. 해원은 대부업체 직원으로, 돈을 받으러 이발소에 찾아왔다가 동희가 그 곳에서 물건을 부수고 있는 모습을 보고 화를 냈다.
동희는 자신의 아이를 낳고 도망간 정아가 이발소 주인의 아들 철민과 함께 있는 모습을 누군가 목격했기 때문에 몹시 화가 난 상태였다.

옥택연은 이날 무식하고, 거칠고, 과격하고, 말보단 주먹이 먼저 나가는 다혈질로 변신해 색다른 매력을 과시했다.

특히 경상도 사투리 연기가 아주 자연스럽고, 눈빛도 한층 깊어져 연기에 합격점을 받았다. 앞으로 그가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 지 기대가 모인다.

e뉴스팀 ent@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