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文-安 오전 10시30분 단일화 룰 담판 회동하기로

최종수정 2012.11.22 10:03 기사입력 2012.11.22 10: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문재인 민주통합당 후보와 무소속 안철수 후보는 22일 오전 10시 30분께 서울 모처에서 단일화 룰과 관련해 회동을 갖는다.

문 후보측 노영민 비서실장과 안 후보측 조광희 비서실장이 이날 오전 8시께 전화통화를 통해 이같이 합의했다고 양측 관계자가 전했다. 회담 장소는 공개하지 않았다.

전날 방송3사가 서울 효창동백범기념관에서 동시 생중계한 '2012 후보단일화 토론'에서 문 후보가 "단일화 협상이 지지부진한데 내일 당장이라도 만나자"고 제안하고, 안 후보가 "그렇게 하면 좋겠다"고 화답해 '담판' 회담이 성사됐다.
김승미 기자 askm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