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文-安 오전 단일화 룰 협상 담판 회동 합의(상보)

최종수정 2012.11.22 09:00 기사입력 2012.11.22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종일 기자] 문재인 민주통합당 대통령 후보와 안철수 무소속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직접 만나 교착상태에 빠진 후보 단일화 룰 협상을 하기로 합의했다.

문 후보 측 노영민 비서실장은 이날 아시아경제와의 통화에서 "오전에 안 후보 측 조광희 비서실장에게 전화가 와 두 후보가 오전에 만나기로 안 후보 측과 합의했다"며 이 같은 사실을 전했다.

시간과 장소는 양측의 합의로 비공개로 하기로 결정했다.

문 후보는 당초 이날 10시 30분에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감상하기로 했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 관람 일정을 오후 1시로 미뤘다.

한편 단일화 룰 실무팀도 이날 10시에 협상을 재개한다.
김종일 기자 livewi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