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푸틴 "러시아-EU, 같은 통화 사용 가능"

최종수정 2010.11.27 21:20 기사입력 2010.11.27 21: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총리가 러시아의 유로존 가입을 시사했다.

27일 러시아 리아노보스티 통신 등에 따르면 푸틴 총리는 러시아가 언젠가는 유로존(유로화 사용국가)에 가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푸틴 총리는 이날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연례 경제포럼에 참석해 연설하면서 러시아와 유럽이 단일 통화권에 들어갈 수 있는 가능성에 대해 "충분히 가능하다"고 밝혔다.

그는 "양측이 단일 자유시장을 만들 수도 있고 러시아가 EU의 연합 회원이 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우리가 벗어나야 할 것은 기축통화로서 달러의 독점적 지위"라며 "이는 국제경제를 불균등하게 만들고 있다"고 지적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