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원 문화예술의 향연 ‘우륵문화제’

최종수정 2010.09.19 23:23 기사입력 2010.09.19 00:00

댓글쓰기

29~10월 3일까지 충주 일대서…탄금대가야금경연대회, 가요제, 체험마당 등 펼쳐져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중원 문화예술의 향연 ‘제40회 우륵문화제’가 오는 29일 막을 올린다.

충주시는 19일 악성 우륵의 예술혼을 기리고 수준 높은 문화예술을 통한 지역화합과 발전을 기원하는 제40회 우륵문화제를 세계무술축제와 함께 오는 29일 개막한다고 밝혔다.
(사)한국예총 충주지부 주최로 열리는 문화제는 문화회관, 문화의 거리, 관아갤러리, 우륵당, 젊음의 거리 일대에서 ▲탄금대가야금경연대회 ▲어린이 인형극 ▲각종 가요제 ▲전통문화 및 체험마당 등 50여 프로그램들이 펼쳐진다.

특히 올해는 관광객과 시민들의 자율참여를 이끌기위해 문화 및 전통체험관을 설치하고 볼거리, 먹을거리, 즐길거리를 살려 중원문화권의 중심축제로 발전시킨다.

한시백일장, 우륵 선생과 함께 걷기, 아 우륵이여!, 우륵가요제 등 우륵선생을 소재로 한 프로그램이 이어진다. 사행시 짓기, 청소년 가요제, 창작무용발표회, 전통혼례, 대한민국향토가요제, 자원봉사자를 위한 노래자랑, 어린이 재롱잔치 등 시민참여코너도 마련된다.
또 전국의 가야금애호가들의 전문가등용문으로 자리잡은 ‘전국 탄금대가야금 경연대회(11~12일)’와 사진작가협회전, 한국미술협회충주지부전, 시화전, 문인화전시회 등 상설전시장이 마련돼 관람객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준다.

행사장 주변에선 천연비누와 연꽃 만들기, 염색, 칠보공예, 다도, 도자기 등의 체험과 페이스페인팅, 캐리커쳐, 가훈 써주기 등의 이벤트와 체험코너도 마련돼 가족단위방문객들을 맞는다.

충주시 관계자는 “원활한 행사진행을 위해 부분적으로 자동차 및 주차장을 통제한다”며 “행사장을 찾을 땐 다소 불편하더라도 자가용 차 대신 대중교통 수단을 이용해 달라”고 말했다.


왕성상 기자 wss404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