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세븐일레븐, 친환경 봉투 도입…“100% 생분해성 원료”

최종수정 2021.06.16 07:19 기사입력 2021.06.16 07:19

댓글쓰기

세븐일레븐에서 선보인 100% 생분해성 원료로 만든 친환경 봉투.

세븐일레븐에서 선보인 100% 생분해성 원료로 만든 친환경 봉투.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세븐일레븐은 16일 생분해성 원료를 사용해 만든 친환경 봉투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친환경 봉투는 100% 자연 분해되는 친환경 소재로 땅에 묻으면 180일 이내 물과 이산화탄소로 자연 분해돼 일반쓰레기로 버릴 수 있다. 해당 제품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지역 환경오염과 유해물질 최소화를 위한 환경마크 인증을 획득했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한해 전국 가맹점에 공급되는 일회용 비닐봉투 양은 약 1억1000만 개 정도다. 이를 친환경 봉투로 전면 전환하면 탄소배출량 4620톤을 절감할 수 있다. 이는 30년생 소나무 70만 그루를 심는 것과 동일한 효과다.


세븐일레븐은 가급적 빠른 시일 내 모든 점포에서의 일회용 비닐봉투 사용을 제로화한다는 방침이다. 기존 재고 소진 등 점포별 상황을 고려해 도입 초기엔 선별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7월 중순부터는 전점에서 기존 비닐봉투를 친환경 봉투로 대체 운영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친환경 봉투 판매가는 100원이다.


세븐일레븐 관계자는 “이번 친환경 봉투 도입은 플라스틱 및 일회용품 저감을 위한 사회적 노력에 동참하고, 무엇보다 실효성 높은 환경 보호 활동이 될 것”이라며 “친환경 봉투 사용 문화가 잘 정착될 수 있도록 끝까지 관심을 가지고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약 사 먹었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