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LG헬로비전 지역채널, '로그인: 로컬을 그려가는 사람들' 첫 방송

최종수정 2021.05.13 08:00 기사입력 2021.05.13 08:00

댓글쓰기

LG헬로비전 지역채널, '로그인: 로컬을 그려가는 사람들' 첫 방송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LG헬로비전 지역채널이 지자체 공통의 이슈와 해결책을 논의하고, 전국 각지 이색 골목 상권도 소개하는 시사 매거진 프로그램 ‘로그인: 로컬을 그려가는 사람들’을 13일 오후 4시에 첫 방송한다고 밝혔다. 로그인은 매주 목요일 4시에 LG헬로비전 헬로tv 25번에서 만나볼 수 있다.


로그인은 ▲케이블TV 지역채널 취재기자, 지역 주민과의 화상 대담을 통해 지자체 공통 이슈와 해결책을 논의하는 ‘패스워드 찾기’ ▲‘골목길 경제학자’ 모종린 연세대 교수가 이색 지역 상권을 소개하는 ‘동네가 뜬다’ 등 2부로 구성된다. MC는 방송인 서경석 씨, 아나운서 김난영 씨가 맡았다.

LG헬로비전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소멸, 도시재생 등 지자체가 공통으로 고민하는 현안을 전국적인 이슈로 확대하는 한편, 전문가의 컨설팅을 통해 가치 있는 골목 문화를 새롭게 조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부 지역 문제 해결 프로젝트 ‘패스워드 찾기’는 언택트 토론회 형태로 진행된다. 윤경민 LG헬로비전 보도국장이 고정 패널로 출연하며 지역채널 기자, 지역 주민, 정부 관계자 등이 참여해 지역소멸, 도시재생 등 전국 지자체 공통 이슈를 모색한다. 지자체 간 정책을 비교하고 우수 사례를 제시하며 해결책 마련에 머리를 맞댄다.


‘골목길 경제학자’ 모종린 교수가 고정 패널로 나선 2부 '동네가 뜬다'는 지역별 골목 상권 발굴에 초점을 맞춘다. 부산 해운대 인근의 해리단길, 순천 옥천변 인근의 옥리단길 등 개성 있는 지역 상권과 각각의 골목에 녹아있는 고유한 문화를 소개하고 발전 방안도 제언한다.

박은정 LG헬로비전 미디어사업단장 상무는 “‘로그인’은 지역 밀착 매체로서의 강점을 활용해 전국 각지 지자체가 공통으로 고민하는 현안을 발굴해 시청자들에게 알기 쉽게 전달하고자 마련한 매거진 프로그램”이라며 “지역 공통 현안과 숨겨진 이색 골목 상권을 두루 살펴볼 수 있는 이번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