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로교통공단 "정보지에 중국 공안복장 사진 사용 머리 숙여 사과"

최종수정 2021.04.17 11:26 기사입력 2021.04.17 11:26

댓글쓰기

도로교통공단 "정보지에 중국 공안복장 사진 사용 머리 숙여 사과"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 이주민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17일 공단이 발행하는 종합정보지에 중국 공안 복장을 한 어린이 사진이 실린 데 대해 "국민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 이사장은 이날 사과문에서 "공공기관으로서 국민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잘못된 사진을 사용한 점에 책임을 통감하며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 이사장은 "광고 시안용 유료 이미지 사이트 내 '국내작가포토' 카테고리에서 '어린이 경찰'로 검색해 나온 사진을 구입해 사용한 것으로, 사진 속 어린이의 복장과 중국 경찰제복과의 동일성을 인지하지 못하고 시안에 사용하게 됐다"며 "해당 시안이 실린 '신호등 2021년 3+4월호' 책자 보유분은 전량 폐기했으며 홈페이지 내 이북(e-book) 상의 페이지는 다른 시안으로 교체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공단은 격월로 발행하는 종합정보지 '신호등'의 3∼4월호 가장 마지막 페이지에 중국 공안 정복을 입은 어린이가 거수경례하는 사진을 실었다. 사진 위로는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지켜야 할 4가지'로 주정차 금지, 전방·좌우 확인, 서행 운전, 횡단보도 일시 정지를 소개한다.


이 이사장은 "공단은 앞으로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홍보물에 포함되는 내용의 정확성과 적합성에 대해 더욱 면밀히 검토하고 확인해 올바른 내용을 게재하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관주 기자 leekj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