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진주시 서부 경남 첫 번째 수소 충전소 준공 … 수소차 보급 활기 기대

최종수정 2021.04.15 15:28 기사입력 2021.04.15 15:28

댓글쓰기

올해 수소차 254대 보조금 지원 접수 중

서부경남 첫 번째 수소충전소 준공 [이미지출처=진주시]

서부경남 첫 번째 수소충전소 준공 [이미지출처=진주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진주시는 서부 경남지역 첫 번째이자 진주시 1호 수소충전소를 건립하고 준공식을 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조규일 진주시장을 비롯해 이호중 낙동강유역환경청장, 이상영 진주시의회 의장과 수소충전소를 시공한 한국가스기술공사 조용돈 부사장이 참석했다.

서진주 나들목 인근 판문동에 있는 진주 수소충전소 건립에는 31억6000만원(도비 20억원, 시비 11억 6000만원)이 투입됐으며, 시간당 충전용량 59㎏으로 하루에 수소차 140대가 이용할 수 있는 규모이다.


시는 1호 수소충전소가 준공됨에 따라 본격적으로 친환경 수소차 보급이 활기를 띨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올해 254대의 수소차 구매보조금 지원을 계획하고 접수 중이며, 1대당 지원금은 3310만원이다.

또한 취득세 및 자동차세 감면 등 각종 세금혜택과 시 공영주차장, 고속도로 통행료 50% 할인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시는 지원 규모를 확대해 2025년까지 친환경 수소차 5000대 보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수소충전소 건립은 수소충전소가 없는 서부 경남 도민과 친환경 수소차 선호도가 높은 시민들의 편의를 도모함과 동시에 친환경 수소차 보급 확대를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조 시장은 “온실가스를 배출하는 탄소 에너지원이 아닌 청정에너지인 수소를 차량 연료로 사용함에 따라 미세먼지 저감에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며 “맑고 깨끗한 도시 진주에서 친환경 수소차 대중화 시대를 열어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