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엔코퍼레이션, 반도체 초순수 설비업체 한성크린텍 인수

최종수정 2021.03.05 10:12 기사입력 2021.03.05 10:1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이엔코퍼레이션 은 인수합병을 통해 올해 산업용 수처리 분야에서 1등 기업으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이엔코퍼레이션 이 미래 신성장 사업으로 환경과 신재생에너지 분야를 선정하고, 반도체 초순수 설비 1위 기업인 ‘한성크린텍’을 인수한다고 5일 밝혔다.

한성크린텍은 반도체 공정에 필요한 초순수 및 폐수, 공업용수, 오?폐수 등 수처리설비의 설계(Engineering), 조달(Procurement), 시공(Construction)을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EPC 전문 업체다. 한성크린텍 매출은 최근 4년 동안 연평균 14% 성장했다. 지난해 매출액은 1107억원으로 전년 대비 20% 증가했다.


지난 30여년 간 시공한 경험을 토대로 반도체 및 전자산업에 필수인 국내 최고 수준의 초순수 수처리 공정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와 같은 대기업을 고객사로 확보했다.


경쟁사가 초순수 처리시설이나 오?폐수 처리시설 및 재활용시설만 개별적으로 공사를 수임할 수 있는 것과 달리 한성크린텍은 초순수에서 오?폐수까지 연결되는 수처리 공정 일체를 제공한다. 아울러 연결 배관시공, 해수전해시설 시공까지 가능하다.

전체 직원 가운데 기능장, 기사, 산업기사, 기능사 취득자가 약 76% 수준이다.


산업용 수처리 시장은 반도체 및 전자산업의 생산라인 증설뿐만 아니라 제약,바이오 산업과 석유화학산업으로 확대되고 있다. 제약,바이오 공정에서는 미생물과 염분 유입에 따른 생산품질관리 문제가, 석유화학 등 플랜트 공정에서는 불순물로 인한 물성 변동과 같은 품질관리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한성크린텍은 시장 확대에 힘입어 올해 1200억원 이상의 매출을 기대하고 있다.


이엔코퍼레이션 은 지난달 5일 임시주주총회에서 ‘폐기물 및 폐수 종합처리업‘, ‘자원재생, 재활용업’, ‘대기, 수질오염 방지시설업’ ‘신재생에너지 공급업’ 등 환경 관련 사업목적을 추가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