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종합화학-SK루브리컨츠, '한끼 나눔 온(溫)택트' 봉사활동

최종수정 2021.03.01 10:36 기사입력 2021.03.01 10:36

댓글쓰기

SK종합화학-SK루브리컨츠, '한끼 나눔 온(溫)택트' 봉사활동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등으로 복지관 휴관은 물론, 후원 및 자원봉사 참여가 급감해 독거노인, 노숙인 등 취약계층의 결식 문제와 함께 돌봄 위기가 심화되고 있다. SK이노베이션 자회사인 SK종합화학 및 SK루브리컨츠는 이 같은 상황을 중대한 사회문제로 인식해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에 나섰다.


나경수 SK종합화학 사장과 차규탁 SK루브리컨츠 사장은 구성원들과 함께 거동이 불편해 결식위기에 놓인 독거노인들을 위해 'SK이노베이션 계열 한끼 나눔 온택트' 봉사활동을 펼쳤다. 독거노인 총 59가정에 직접 방문해 따뜻한 마음을 담은 도시락은 물론 별도로 준비한 마스크, 견과류 및 다과 등을 전달하며 행복과 온기를 나눈 것이다. 또 이번에 전달된 도시락은 지역 시장에서 식자재를 구매하고 영세 식당이 직접 만드는 등 코로나19로 경영 위기를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 상생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를 더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올해 초 신년 서신을 통해 "사회와 공감하며 문제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하는 '새로운 기업가 정신'이 필요한 때"라고 밝힌 바 있다. 전대미문의 코로나19 팬데믹 등 위기 상황에서 사회의 가장 취약한 부분이 먼저 무너지지 않도록 든든한 지지 기반을 만들기 위해서다.


SK종합화학은 지난 2016년부터 구성원 자원봉사활동 프로그램인 '행복나눔 사랑잇기'를 통해 서울 서대문구에 거주하는 독거노인과 결연을 맺고, 봉사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이날 오전 나 사장과 구성원들은 본격적인 봉사활동에 앞서 서대문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이번 봉사활동의 필요성과 유의사항 등을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독거노인과 장시간 대화가 어려운 상황에서 모두 전하기 힘든 진심이 담긴 손편지를 한 자 한 자 꾹꾹 눌러썼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언택트 봉사활동 전환 등으로 1년 넘게 독거노인 가정을 직접 방문하지 못했던 SK종합화학 구성원들은 독거노인들과의 만남을 앞두고 무척 설레는 모습을 보였다. 이들은 온기를 담은 밑반찬 및 특별식으로 이뤄진 도시락, 손편지, 마스크는 물론 SK종합화학이 독거노인들을 위해 별도로 준비한 우리쌀로 만든 다과를 가지고 독거노인 가정으로 향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고 당해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