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주시, 코로나19 우울·불안·심리지원 서비스 제공

최종수정 2021.01.24 18:14 기사입력 2021.01.24 18:00

댓글쓰기


정신건강 관련 고위험군 대상 심리상담 및 상담비 지원

진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 (사지=진주시)

진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 (사지=진주시)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진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우울, 불안, 스트레스 등 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전화상담 등 심리지원을 한다고 24일 밝혔다.


진주시에 따르면 감염병이 유행하면 병에 대한 두려움과 공포를 느끼게 되고 이는 크고 작은 스트레스를 유발한다. 건강에 대한 염려도 커지며 주위 사람들을 지나치게 경계하거나 의심하기도 한다.

특히 감염병이 장기화할 경우 고도의 긴장 상태를 오래 유지하는 데 많은 에너지를 사용하게 되고 외부 활동이 감소하면서 우울, 무기력, 가라앉는 느낌 등을 경험하기도 한다.


시는 이러한 코로나19에 따른 심리적 불안감 해소를 위해 지난해 자가격리자를 대상으로 전화 및 문자 발송, 코로나19 업무 종사자 대상 심리지원 캠페인, 정신건강 관련 고위험군 대상 심리상담 및 상담비 지원, 지역아동센터 아동 대상 심리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또한 마트 직원 500여 명을 대상으로 한 척도 검사 실시, 대중교통 및 방송을 통한 심리지원과 관련해 다양한 홍보와 비대면 교육을 했다.

진주시 보건소 관계자는 “올해에도 자가격리자에게 컬러링북과 시장님 격려문을 제공하여 심리안정에 도움을 주는 등 시민들의 우울, 불안 및 스트레스를 극복하기 위하여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갈 것”이라며“스스로 현재의 마음 상태를 점검할 수 있는 ‘마음 건강 자가검진’프로그램을 활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