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광산구, 호흡기전담클리닉 설치 병원 지원

최종수정 2020.11.30 16:21 기사입력 2020.11.30 16:21

댓글쓰기

광주 광산구, 호흡기전담클리닉 설치 병원 지원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관우 기자] 광주광역시 광산구는 27일 ‘호흡기 전담 클리닉’ 설치를 신청한 병원 5곳에 보조금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광산구의 시민면역력 증진 프로젝트의 하나로 코로나19 감염 걱정 없이 시민들이 안심하고 병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호흡기 질환 증상자와 다른 방문객의 병원 동선을 완벽 분리하기 위한 조치다.

앞서 보건복지부는 인구 10만명당 1곳의 호흡기전담클리닉 설치를 권장한 바 있다.


이달 초까지 호흡기전담클리닉 설치를 신청한 병원은 KS병원, 하남성심병원, 광주수완병원, 광산수완미래아동병원, 광산하나아동병원 등 5곳이다.


구는 이들 병원에 총 5억 7000만원의 보조금을 지급했다.

5개 병원은 내달 말까지 호흡기전담클리닉 설치에 나선다.


구는 이후 병원 현장 실사를 거쳐 구 호흡기전담클리닉을 지정한다. 발열·기침·인후통 등 호흡기 질환 증상이 있는 시민들은, 빠르면 내년 초부터 이 호흡기전담클리닉에서 1차 진료를 받을 수 있다.


호흡기전담클리닉에서는 전담 의사가 초진으로 안전하게 코로나19와 감기·독감 등을 구별한다.


코로나19로 의심될 경우 선별진료소와 협조체제를 구축해 검체 검사 등이 진행된다.


감기·독감 등 다른 호흡기 질환으로 판단될 경우 클리닉에서 치료와 처방을 해준다.


구 관계자는 “병원들과 협의를 통해 호흡기전담클리닉을 꾸준히 늘려가며 시민 누구나 감염병 걱정 없이 안전하게 진료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관우 기자 kwlee71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