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리테일, KT와 MOU 맺고 편의점 내 ‘나눔전화’ 설치

최종수정 2020.11.27 08:35 기사입력 2020.11.27 08:35

댓글쓰기

GS리테일, KT와 MOU 맺고 편의점 내 ‘나눔전화’ 설치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GS25에 공중전화를 기반으로 한 KT ‘나눔전화’가 개통된다.


GS리테일과 KT는 27일 서초구반포동에 위치한 GS25 반포서래마을점에서 '나눔전화 공동 사업'에 대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GS리테일 성찬간 상무와 KT 이성환 상무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MOU를 통해 GS리테일은 편의점 GS25의 매장 내 나눔존이라는 별도 공간을 구성하고 KT는 나눔존에 나눔전화를 설치하는 협업을 본격 진행하기로 했다.


나눔전화는 통합복지콜센터(129), 정부민원센터(110), 소비자상담(1372), 생활민원서비스(120), 사이버테러신고(118) 등 30여개 공공 및 복지관련 상담을 무료 통화로 이용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일반 통화 또한 유료로 이용 가능하다.


이번 MOU를 체결한 GS25 반포서래마을점에는 1호 나눔전화가 개통돼 시범 운영을 시작했다. 양사는 1호 나눔전화를 설치한 GS25 반포서래마을점을 시작으로 내년 2월까지 수도권 내 위치한 100여점의 GS25로 나눔전화를 확대 전개 할 방침이다.

양사는 '아동안전지킴이', '여성안심지킴이', '치매 등대지기' 등 사회 안전망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GS25에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는 취지의 KT 나눔전화를 설치함으로써 사회적 공익을 한층 더 증진시키는데 큰 시너지를 발휘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성찬간 GS리테일 MD부문장 상무는 “사회적 약자 보호와 공익 증진 활동의 일환으로 KT와 손잡고 이번 나눔전화 공동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GS리테일은전국 1만 5천여 오프라인 플랫폼을 통해 사회 안전망 구축에 노력하는 등 사회적 책임 경영을 실천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성환 KT 5G/GiGA사업본부장 상무는 “국민의 통신 편의를 위해 노력해온 KT와 생활 편의를 위해 뛴 GS리테일이 나눔전화 사업을 함께 기획했다”며 “양사는 앞으로도 힘을 합쳐 착하고 따뜻한 마음을 담은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