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IST 창업기업 ‘지놈앤컴퍼니’ 내달 중 코스닥 상장

최종수정 2020.11.25 09:23 기사입력 2020.11.25 09:23

댓글쓰기

GIST 창업기업 ‘지놈앤컴퍼니’ 내달 중 코스닥 상장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관우 기자] 광주과학기술원(GIST, 지스트) 교수 창업기업인 지놈앤컴퍼니가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를 통과하고 내달 코스닥에 상장될 예정이다.


25일 지스트에 따르면 코넥스(KONEX) 시총 1위인 지놈앤컴퍼니는 항체연구와 유전체 기술을 바탕으로 마이크로바이옴(장내미생물)을 활용한 의약품을 개발하는 업체이다.

주요 제품인 마이크로바이옴치료제 ‘GEN-001’은 지난해 8월 국내 특허등록을 완료했으며, 그해 12월 LG화학과 협력해 동아시아(한국, 중국, 일본) 지역 기술 이전 라이선스 계약을 맺었다.


지놈앤컴퍼니는 지난 8월 산업은행으로부터 프리 IPO형식(상장 전 지분투자)으로 200억 원 규모의 신규 투자 유치에 성공했으며, 코넥스에서 코스닥 시장으로 이전할 계획이다.


중소벤처기업부 ‘2020년 창업도약패키지 지원사업’ 주관기관인 지스트 기업지원센터의 활발한 지원활동에 힘입어 기술창업 스카우터 선정기업인 지놈앤컴퍼니가 한 단계 더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2020년 창업도약 패키지 지원사업’은 마이크로소프트사와 협업하는 글로벌 연계 사업인 ‘마중’프로그램과 기술창업 스카우터 선정 기업의 투 트랙으로 운영된다.


마중프로그램은 총 사업비 61.5억 원을 배정받아 AI 관련 우수 창업기업 30개사를 지원하며, 기술창업 스카우터는 3억 원을 배정받아 지놈앤컴퍼니를 비롯해 그린시스템, 케이에스 광학을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


기성근 지스트 기업지원센터장은 “지스트는 국내 유수의 투자사와 컨소시엄을 맺고 도약기 창업기업들이 필요로 하는 기술 및 자금 확보에 대한 애로사항을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한 특화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이와 연계해 기업 맞춤형 투자 유치 활동을 통해 투자유치 성공률을 높여 기업이 한 단계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관우 기자 kwlee71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