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이카, 몽골 국립과학기술대학교에 로나 방역물품·장학금 기증

최종수정 2020.09.30 09:01 기사입력 2020.09.30 09:01

댓글쓰기

몽골 교육 공백 최소화 및 코로나19 극복 지원

코이카, 몽골 국립과학기술대학교에 로나 방역물품·장학금 기증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코이카(KOICA)가 29일(현지시간) 몽골 수도 울란바타르에 위치한 몽골국립과학기술대학교(이하 몽골과기대) 2층 회의실에서 ‘코로나 방역물품 및 장학금 기증식’을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정부가 추진하는 ‘다 함께 안전한 세상을 위한 개발협력구상(ODA KOREA: Building TRUST)’의 일환으로 코이카가 추진하는 ABC프로그램에 따라서 추진됐다.

몽골은 지난 1월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지방 간 이동 금지, 외국인 입국 금지, 휴교령 등 강력한 봉쇄 조치를 시행했다. 이에 따라 과학기술을 중점적으로 가르치는 몽골 유일의 국립대학 몽골과기대에도 연초에 휴교령이 내려졌으나 이달 중순부터 제한조치가 부분적으로 완화돼 지난 1일에 온라인 개강, 21일에 오프라인 개강(대면 수업)을 했다.


현재 몽골과기대에는 학생·교직원들의 집단감염 방지 및 대면 수업 환경 전환을 위한 방역물품이 부족하고,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 대한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에 코이카는 이날 마스크 7000개, 손세정제 250개, 페이스쉴드(안면보호대) 100개 등 총 9종의 코로나 방역물품을 몽골과기대에 기증했다.

물품은 모두 몽골 현지에서 구매했으며, 이 중 마스크 5000개는 코이카 민관협력사업 중 하나인 ‘몽골 여성비즈니스센터 여성기업가 비즈니스 역량강화 및 스타트업 육성 사업’으로 육성된 여성 소상공업체 ‘헝거르 우진’(Khongor Ujin)에서 조달해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몽골 풀뿌리 기업의 일자리도 지켰다.


이밖에 코이카는 이날 몽골과기대 재학생 18명에게 총 약 9천달러 상당(1인당 약 500달러) 장학금을 지급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공부에 매진하고 있는 성적이 우수한 취약계층 학생들을 격려했다.


이날 기증식에는 한국 측에서 이여홍 주몽골 대한민국대사, 조행란 코이카 몽골사무소장 등이, 몽골 측에서 오치르바트 바타르(Ochirbat Baatar) 몽골과기대 총장, 투머프레브 남난(Turmurprev Namnan) 부총장 등이 참석했다.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약식으로 진행했다.


조행란 코이카 몽골사무소장은 “협력 파트너인 몽골과기대에 꼭 필요한 지원을 시의적절하게 진행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하고 있다”며 “학생, 교수진, 교직원에게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