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민, 1800억 규모 정산대금 추석 전 미리 지급

최종수정 2020.09.28 08:52 기사입력 2020.09.28 08:52

댓글쓰기

소상공인들이 명절 연휴에 자금난 겪지 않도록 연휴 전에 미리 주문 대금 정산

배민, 1800억 규모 정산대금 추석 전 미리 지급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대표 김범준)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입점 자영업자들의 매출 정산 공백을 막기 위해 1820억원 규모의 정산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조기 지급으로 배민에 입점한 자영업자들은 23일부터 27일까지 5일 간 발생한 약 1820억원의 정산대금을 기존 지급일보다 빠른 28일과 29일에 받을 수 있게 됐다. 현재 배민은 입점 업주의 매출 정산대금을 매일 받을 수 있도록 지난해 4월 일 정산 시스템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정산대금은 거래일로부터 영업일 기준 4일 후 입금된다.

이번 조기 지급된 정산대금은 배민의 자체 보유자금 약 1493억원과 제휴 PG사들의 추가 협조 약 327억원으로 마련됐다. 배민은 지난해 추석과 지난 5월 연휴에도 정산대금을 조기 지급한 바 있다.


이번 조기 지급 대상은 배달의민족, 배민라이더스, 포장주문 등 배민에 입점한 모든 가게다. 일자별 정산 금액과 입금 일정은 배민사장님광장 홈페이지 '셀프서비스' 내 '정산 내역'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다.


김석환 우아한형제들 정산시스템팀장은 "추석 연휴와 주말까지 이어지는 공휴일 때문에 늦어진 매출 정산으로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지원하기 위해 올해도 조기 지급을 결정했다"면서 "앞으로도 배민은 업주들의 고충과 목소리에 항상 귀 기울이고 가게 운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책을 함께 고민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