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산교육청, 유·초등생 방학 돌봄서비스 돌입

최종수정 2020.08.10 11:27 기사입력 2020.08.10 11:27

댓글쓰기

학부모 양육부담 완화, 돌봄 사각지대 해소 지원

부산시 교육청.

부산시 교육청.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부산시교육청이 여름방학을 맞아 맞벌이 가정 등의 학부모 양육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유아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돌봄 서비스에 들어갔다.


시 교육청은 돌봄 수요와 학교?지역 여건을 고려해 돌봄교실을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초등돌봄교실에 282교 8897명이, 유치원 방과후 과정에 385개원 3만3623명이 서비스를 제공받고 있다.


공사 등으로 인해 학교 내 돌봄교실 운영이 어려운 초등학교는 인근 학교로 이동해 돌봄교실을 운영하거나, 돌봄이 필요한 학생을 지역 돌봄 기관과 연계해 운영하고 있다.


초등돌봄교실은 외부강사 등을 활용해 활동 중심의 특기적성 프로그램을 무상으로 하루 1개 이상 운영하고 있고, 수요자의 의견을 수렴해 간식과 급식도 제공하고 있다.

유치원은 유아가 즐겁고 안전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놀이를 중심으로 방과후 과정과 돌봄교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개인활동 중심의 특성화 프로그램도 하루 1개씩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19와 관련해 수시로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매일 2회 이상 발열체크와 마스크 착용 등을 통해 안전한 돌봄 서비스를 진행 중이다.


원옥순 유초등교육과장은 “여름방학에도 학부모의 양육부담 완화와 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