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골드퍼시픽 "에이피알지, ‘코로나 19 치료제’ 기술이전 계약"

최종수정 2020.08.04 10:48 기사입력 2020.08.04 10: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골드퍼시픽 관계사 ‘에이피알지’가 강세찬 교수 연구팀과 코로나 19 치료제 ‘APRG64’의 기술 이전계약을 체결했다. 에이피알지는 이번 라이선스 계약을 시작으로 연내 임상 1상 진행을 본격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골드퍼시픽 은 ‘에이피알지’가 강세찬 경희대학교 교수 연구팀과 천연물 기반 코로나 19 치료 신약후보 물질 ‘APRG64’에 대한 기술 이전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에이피알지는 이번 계약을 통해 신약 개발과 관련한 모든 권리와 함께 국내외 독점 판권도 취득했다.

에이피알지는 APRG64의 원 개발자인 강 교수를 사내 등기이사로 선임하고 최고 기술 책임자(CTO)로 임명할 계획이다. 강 교수가 신약개발 과정을 직접 총괄하기 때문에 신속하게 임상 준비 과정을 마칠 수 있어 올해 중으로 APRG64의 임상 1상 완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APRG64는 코로나 19 바이러스의 감염과 복제를 동시에 억제할 수 있는 원료 의약품으로 천연물에 기반한 신약후보 물질이다. 특히 세포 실험에서 세포 내 감염 억제 능력은 ‘렘데시비르’ 대비 50배 이상의 효능이 있다는 사실을 검증받았다.


골드퍼시픽 관계자는 “APRG64가 중국 정부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고 있어 중국 내 글로벌 임상을 진행할 가능성이 높다”며 “강 교수가 ‘중국 상무부 투자촉진국’과 임상 관련 협의를 진행해 왔을 뿐 아니라 중국의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중관촌’의 정밀의학기금회 명예이사로도 등재돼 있어 중국 임상 진행은 수월하게 진행될 수 있을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날 기술이전 계약식에는 정광철 에이피알지 대표와 유경재 골드퍼시픽 대표, 강세찬 경희대학교 교수, 이범석 경희대학교 산학협력단장 및 관계자가 참석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