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 홍콩 특별지위 박탈에 강력 반발

최종수정 2020.07.15 11:45 기사입력 2020.07.15 11:45

댓글쓰기

중, 홍콩 문제는 지나친 내정 간섭
미국 지속시 단호하게 대응 경고

[아시아경제 베이징=조영신 특파원] 중국 당국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홍콩 특별지위 박탈 행정명령 서명에 대해 강력 반발했다.


중국 외교부는 15일 성명을 통해 "미국은 중국의 엄중한 항의에도 불구, 홍콩 자치법안이라는 법을 통과시켰다"면서 "이는 중국 내정에 대한 지나친 간섭"이라고 비난했다.

외교부는 또 "이는 홍콩의 국가보안법을 악의적으로 폄폐하고 중국을 위협"하는 것이라고 반발했다.


외교부는 이어 "중국의 홍콩 보안법 제정과 실시는 중국 헌법과 홍콩 기본법에 완전히 부합한다"며 "홍콩의 장기 번영과 안정을 보장하는데 유리하다"고 강조했다.


외교부는 재차 "홍콩은 중국의 특별행정구로 외부세력의 홍콩개입에 대한 반대 의지가 확고부동하다"며 "미국 측이 중국 내정을 계속 고집한다면 중국은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베이징=조영신 특파원 asch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