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싱가포르, 코로나19 접촉 추적 장비 전국민 보급 추진

최종수정 2020.06.05 15:34 기사입력 2020.06.05 15: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싱가포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밀접접촉자 등을 파악할 수 있는 웨어러블(wearable)장비를 내놓을 계획이다. 싱가포르 거주민 모두에게 배포할 계획이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5일 외신에 따르면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싱가포르 외무장관은 "스마트폰 소지와 상관없이 착용 가능한 장비를 개발해 곧 내놓을 계획"이라면서 "이 휴대용 장치가 개발되면 싱가포르에 있는 개개인들에게 배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싱가포르가 준비중인 이 장비는 목걸이처럼 착용하거나 가방 등에 소지할 수 있는 장비로 배터리 형태로 충전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싱가포르는 휴대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코로나19 밀접 접촉자 등을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면 코로나19 감염자와 접촉한 사람들을 경고할 수 있는 서비스다. 하지만 이 서비스는 보편적으로 사용되지는 않았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