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도현 "펭수, 노래 잘하는데 끝음 다 똑같아"(인터뷰)

최종수정 2019.11.15 15:12 기사입력 2019.11.15 15:10

댓글쓰기

펭수와 윤도현. 사진=SBS

펭수와 윤도현. 사진=SBS


YB 윤도현이 화제의 캐릭터 펭수를 만나본 소감을 밝혔다.


YB는 최근 정규 10집 'Twilight State'(트와일라잇 스테이트) 발매 차, 다가오는 콘서트를 맞아 인터뷰를 진행했다. 멤버 중 윤도현은 SBS '정글의 법칙 in 순다열도'를 통해 펭수와 만나면서 이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EBS 연습생' 펭수는 '동심 생존' 콘셉트에 맞춰 특별 내레이터로 '정글의 법칙'에 참여했다. 윤도현은 '정글의 법칙'과 쭉 함께 해온 내레이터다. 두 인물이 녹음실에서 만난 모습이 공개된 바 있다.


윤도현은 사실 펭수를 이번에 알게 됐다고 했다. 그는 "몰랐다가 펭수가 온다고 해서 찾아봤다. 부랴부랴 보기 시작했는데 멈출 수가 없더라. 계속 보게 되더라"라며 그 역시 펭수에게 빠지게 됐다고 했다.


윤도현은 "너무 반가웠다. 이 캐릭터가 요즘 난리라는 캐릭터인데 '눈앞에서 보다니?'라는 신기함이 있었다"며 "펭수의 배려심 넘치는 모든 대화가 정말 인상 깊었다"고 펭수와 만남을 가진 후 느낌을 말했다.

가수인 윤도현은 펭수의 노래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노래도 잘하더라. 끝음이 다 똑같아서 그렇지"라며 펭수의 창법을 흉내내 웃음을 자아냈다.




권수빈 연예기자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