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도 사장님 한 번 되볼까"…1500명 인플루언서 한 자리에

최종수정 2019.07.11 15:35 기사입력 2019.07.11 14:29

댓글쓰기

"나도 사장님 한 번 되볼까"…1500명 인플루언서 한 자리에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카페24는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빌딩 그랜드볼룸에서 개최한 '카페24 성공 인플루언서가 온다' 세미나에 1500명의 인플루언서가 참석하며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 4월 열린 첫 세미나보다 2배 이상 높은 수치로, 최근 카페24가 출시한 인플루언서 맞춤 솔루션 '스마트모드'에 대한 뜨거운 관심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관계자가 직접 클릭 몇 번으로 쇼핑몰을 만들고 프로모션 진행, 판매 등을 진행하는 모습을 시연하며 스마트모드 솔루션을 널리 알리는 시간을 가졌다. 인플루언서에 특화된 바로구매 URL 및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공유기능, 공동구매 및 위탁배송 지원 서비스도 선보였다.


카페24를 통해 쇼핑몰을 운영 중인 국내 최정상급 인플루언서들이 직접 이커머스 성공전략도 발표했다. MCN 샌드박스 네트워크의 창업자이자 250만 구독자를 확보한 인기 유튜버 도티(본명 나희선)는 "크리에이터로서 남이 흉내낼 수 없는 나만의 콘텐츠를 만들고 IP(지적재산권)를 개발해 온 것이 샌드박스의 성공으로 이어졌다"며 "잘 만든 콘텐츠는 사람을 설득시키는 힘이 있는 만큼 사람들이 좋아하는 콘텐츠, IP를 개발해 쇼핑몰에 활용해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20~30대 여성들의 워너비로 꼽히는 '러브미모스트' 대표 제스(본명 오은영)는 "전 세계 다양한 인플루언서, 브랜드의 계정을 찾아 공부하고 벤치마킹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전했으며 화장품 3분 완판 신화로 유명한 '오하이오후' 대표 고밤비(본명 김고운)는 "인플루언서에서 나아가 장기적인 성장을 위해 자신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데 주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이사는 "인플루언서 이커머스 시장이 날로 커지고 있는 시점에서 인플루언서들이 자신의 온라인 비즈니스를 장기적이고 체계적으로 확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이 자리를 마련했다"며 "국내 인플루언서들이 큰 비전을 갖고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온라인 비즈니스를 키워 나갈 수 있도록 카페24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