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순천시, 中 북경세계원예박람회에 한국 정원 조성

최종수정 2019.05.27 13:42 기사입력 2019.05.27 13:42

댓글쓰기

중국 북경원예박람회에 조성된 한국정원. 한국 전통정원의 상징물로 대표되는 누각을 표현하고자 옛 순천부읍성에 있던 연자루를 축소해 아름답게 축조했다.(사진=순천시 제공)

중국 북경원예박람회에 조성된 한국정원. 한국 전통정원의 상징물로 대표되는 누각을 표현하고자 옛 순천부읍성에 있던 연자루를 축소해 아름답게 축조했다.(사진=순천시 제공)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전남 순천시가 중국 북경 세계원예박람회에 한국정원을 조성했다고 27일 밝혔다.


‘한국정원, 세계의 평화와 교류를 희망한다’는 주제로 조성해 25일 준공식을 가진 한국정원은 한옥, 화계, 연못, 담장으로 구성됐다.


정원 중앙에 한국 전통정원의 상징물로 대표되는 누각을 표현하고자 옛 순천부읍성에 있던 연자루를 축소해 아름답게 축조했다.


조경은 물이 흘러 연못에 이르면 하나가 되듯 인류가 하나 되어 평화와 교류를 희망하는 의미를 아름다운 순천만의 아름다운 S자 수로와 연못으로 나타냈다.


한국정원에 식재한 식물은 한국의 사계절 특성을 살린 다양한 꽃들로 구성됐다.

봄에는 목련꽃, 살구꽃, 수수꽃다리, 작약 등이 피고 여름에는 수국, 가을에는 순천을 대표하는 갈대, 억새, 사초류와 겨울에는 한국의 기상을 알리는 기품있는 푸른 소나무 등으로 심었다.


한국정원 입구에는 한국을 알리는 LED 영상을 상영하고 있으며 홍보관을 설치해 한복입어보기, 청사초롱 만들기, 전통부채 만들기, 민속놀이 체험 등 다양한 행사도 진행되고 있다.


한국정원 준공식에서는 제막식을 시작으로 한국 전통의 취타대 연주와 수문장 교대식, 한국대표 음식인 비빔밥, 녹차, 송이차 등 시식행사로 한국의 멋과 맛을 알렸다.


순천시 관계자는 “대한민국을 대표해 한국정원을 조성했다”며 “앞으로도 세계 여러 나라와 문화, 정원 산업 교류 등을 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argus1945@gmail.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