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남시 '빈집' 실태조사

최종수정 2019.05.27 07:05 기사입력 2019.05.27 07:05

댓글쓰기

성남시 '빈집' 실태조사


[아시아경제(성남)=이영규 기자] 경기 성남시가 도심 속 방치된 빈집 실태조사에 나선다.


성남시는 이달 27일부터 오는 7월31일까지 1년 이상 전기나 수도 사용량이 없어 빈집으로 추정되는 119호 주택에 대해 실태조사를 벌인다고 밝혔다.


다만 재개발, 재건축에 포함된 지역은 이번 실태조사에서 제외된다.


시는 12명의 조사반을 투입해 빈집 발생 사유, 관리와 노후 정도, 건물 안전상태 등을 점검한다.


시는 이번 실태조사를 토대로 건축물의 위험 정도에 따라 A~D 4개 등급으로 나눠 정보를 구축한 뒤 소유자나 이해관계자 등과 협의를 거쳐 등급 별 빈집 정비계획을 마련한다.

시는 정비계획에 따라 빈집을 철거하거나 정비해 텃밭, 주차장, 공부방, 임대주택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2월 시행된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에 관한 특별법'에 따른 것이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