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77세 '할담비' 지병수 할아버지, "나 롯데홈쇼핑 모델 됐어요"

최종수정 2019.04.07 09:33 기사입력 2019.04.07 09:33

댓글쓰기

77세 '할담비' 지병수 할아버지, "나 롯데홈쇼핑 모델 됐어요"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롯데홈쇼핑이 최근 KBS '전국노래자랑' 스타로 떠오른 화제의 인물 ‘할담비’ 지병수 할아버지를 모델로 발탁해 제작한 유료회원제 서비스 ‘엘클럽’ 홍보 영상을 공개했다고 7일 밝혔다.


지병수 할아버지는 지난달 24일 전국노래자랑 서울 종로구편에 출연해 가수 손담비의 댄스곡 ‘미쳤어’를 춤과 함께 열창해 화제가 된 인물이다. 77세의 고령에도 정확한 박자와 농염한 손동작을 담은 안무를 선보여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일명 ‘할담비(할아버지+손담비)’로 불리고 있다. 전통무용 18년 경력으로 빠른 템포의 곡들을 특유의 창법과 리듬감 넘치는 춤사위로 표현해 인기 TV프로그램, 주요 일간지 등에서 이슈 인물로 연일 화제다. 온라인 동영상 조회수만 200만회를 넘어섰으며, 지난달 28일에는 개인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현재 구독자수가 1만명에 달하는 등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해 10월 업계 최초로 선보인 유료회원제 엘클럽이 오픈 6개월 만에 5만명을 돌파하자, 고객에게 보다 더 친근한 이미지를 전하고, 젊은층 고객 유입 확대를 위해 지병수 할아버지를 홍보영상 모델로 선정했다. 영상은 지병수 할아버지가 미쳤어의 춤을 소화하며 엘클럽 혜택을 개사한 노래를 함께 부른다. 지난 4일부터 롯데홈쇼핑 공식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 공개되면서 네티즌들의 호평을 받으며 오픈 하루 만에 3만뷰를 돌파했다.


김종영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은 “2017년부터 70대 유튜브 스타 ‘박막례 할머니’, 댄스 신동 ‘나하은’ 어린이 등 소셜미디어에서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는 인플루언서들과 협업해 화제를 이끌어 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20~30대 젊은층 뿐만 아니라 중장년층까지 전체 연령대로부터 호응을 얻을 수 있는 차별화 콘텐츠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