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노원구에 '청소년 공방'…6월 개관

최종수정 2019.03.22 11:57 기사입력 2019.03.22 11:57

댓글쓰기

서울 노원구에 '청소년 공방'…6월 개관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서울시가 노원구에 시립청소년직업체험센터를 준공하고 오는 6월 개관한다. 청소년에게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할 이 건물은 태양광과 지열로 전력 수요의 28%를 충당한다.


서울시는 1년4개월간의 공사를 거쳐 시립청소년직업체험센터를 완공했다고 22일 밝혔다. 센터는 준비 과정을 거쳐 약 3개월 뒤 개관할 예정이다.

노원구 하계동 혜성여고 인근에 자리한 시립노원청소년직업체험센터는 지하 1층∼지상 3층, 연면적 3299㎡ 규모다. 이 건물은 진로정보실, 체험실, 스튜디오, 카페테리아, 요리공방 등을 갖췄다. 일종의 '청소년을 위한 공방'인 셈이다. 또 태양광 집열판과 지열파이프 등 자체 발전시설로 연간 183.84kW의 전력을 생산한다.


한제현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서울 동북지역 청소년에게 다양한 직업과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며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것"라고 말했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