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림산업, 정기주총서 '주당 1700원' 배당 안건 승인…이사보수 한도 10억↑

최종수정 2019.03.21 18:05 기사입력 2019.03.21 18:05

댓글쓰기

트러스톤자산운용 배당안건 반대, 찻잔 속 태풍에 그쳐

대림산업, 정기주총서 '주당 1700원' 배당 안건 승인…이사보수 한도 10억↑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대림산업이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보통주 1주당 1700원, 우선주 1주당 1750원 배당 등 안건을 원안대로 승인했다.


21일 대림산업은 서울 종로구 본사 강당에서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제72기 재무제표 승인 △정관 변경 △이사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 안건을 통과시켰다.


트러스톤자산운용이 민간 자산운용사로는 처음으로 재무제표 승인 건에 반대한다는 의결권 행사 의사를 밝히면서 표 대결 가능성에 관심이 집중됐지만 찻 잔 속 태풍에 그쳤다. 트러스톤자산운용은 대림산업의 배당성항이 약 20% 수준인 상장자 배당성향에 비해 낮다면서 배당성향을 높이고 배당계획 공개를 요구했다. 트러스톤자산운용은 지난해 말 기준 대림산업 지분 0.62%(21만5681주)를 보유하고 있다.


대림산업은 아울러 임기가 만료된 장달중 서울대 정치학과 명예교수 대신 김일윤 김일윤 PIA 대표이사를 사외이사로 신규선임했다. 이어 이사 보수한도 승인액을 작년 50억원에서 올해 60억원으로 인상했다.


의장을 맡은 김상우 대표는 "지난해 국내 건설 시장이 정부 규제 강화 등으로 어려운 상황에 처했으나 미니 신도시급인 용인 한숲시티를 조성하고 GTX-A 노선 우선 협상자로 선정되는 성과를 이뤘다"면서 "올해는 디벨로퍼 사업에 집중해 수익성을 높이고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림산업의 주요주주는 대림코퍼레이션(21.67%), 국민연금(13.25%), 크레디트스위스(2.36%) 등이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