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맵퍼스, 자율주행 글로벌 협의체 '센서리스' 가입

최종수정 2019.03.21 10:25 기사입력 2019.03.21 10: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은결 기자] 전자지도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맵퍼스는 자율주행 관련 글로벌 협의체인 '센서리스'에 회원사로 가입했다고 21일 밝혔다.


센서리스는 차량에서 수집한 센서 데이터를 클라우드로 전송하기 위한 데이터의 정의와 생성방법을 규격화한 업계 표준이다. 자율주행 산업에 필요한 기술 사양을 논의하는 '오픈 오토 드라이브 포럼(OADF)'의 핵심 컨소시엄 중 하나다. 맵퍼스는 이번 가입으로 OADF 4개 핵심 참여기관(NDS, TISA, ADASIS, SENSORIS)에 모두 속하게 됐다.


맵퍼스는 센서리스에서 글로벌 업계와 발맞춰 자율주행차 상용화 시대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센서리스에는 다임러, 아우디, BMW 등 글로벌 완성차 회사를 비롯해 히어, 내브인포 등 지도회사, 파이오니아, 하만 등 내비게이션 시스템 업체 등이 가입했다.


센서리스의 데이터 교환 포맷을 준수하면 향후 글로벌 자율주행차에 호환되는 지도 데이터와 소프트웨어 개발이 더욱 용이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맵퍼스는 지도 소프트웨어 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자율주행차를 위한 고정밀지도(HD맵) 구축과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개발 기술을 확보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김명준 맵퍼스 대표는 "자율주행차는 차량을 통해 수집하는 많은 양의 데이터를 다양한 시스템에서 주고 받기 때문에 교환방식 표준이 중요하다"며 "센서리스 회원 가입은 자율주행차 상용화를 향해 나아가는 전 세계 유수 기업들과 상호협력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고 말했다.




이은결 기자 le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