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S&T모티브, 자회사 S&TC 지분매각 불확실성 해소"

최종수정 2019.03.19 08:00 기사입력 2019.03.19 08:00

댓글쓰기

▲S&T모티브의 새 CI

▲S&T모티브의 새 CI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이베스트투자증권은 19일 S&T모티브 에 대해 자회사 S&TC 지분을 매각해 불확실성이 해소됐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목표주가는 4만3000원을 유지했다. 18일 종가는 3만7300원이다.


전일 이 회사는 S&TC 주식 416만9667주를 661억원에 처분키로 했다고 공시했다. 회사 측은 "사업 연관성이 없는 비핵심 자산 매각을 통한 재무효율성 개선 및 신성장동력 사업 집중을 위한 투자재원 확보 차원의 결정"이라고 밝혔다.


유지웅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S&TC는 실적 변동성이 크고 S&T모티브의 본업과 업무상 연관성이 작았던 만큼 이번 매각이 S&T모티브 주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봤다. 현금도 505억원가량 유입될 것으로 예상돼 자동차 부품 투자 여건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유 연구원은 "이번 매각으로 S&T모티브가 모터사업 부문 성장 동력(모멘텀)이 강한데도 저평가 받았던 이유인 비자동차 사업 부문 비중이 줄어 실적 불확실성도 크게 완화될 것"이라고 판단했다.


그는 S&T모티브의 올해 주가수익비율(PER)이 9.5배로 다른 자동차 부품 관련주보다 높지만, 배당수익률이 3.5%고 모터 부문 성장성도 높아 실적 대비 주가 수준(밸류에이션)이 여전히 비싸진 않다고 평가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