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박 활성화해 국내외 행사 유치" 에어비앤비·삼척 업무협약

최종수정 2019.03.12 11:08 기사입력 2019.03.12 11:08

댓글쓰기

삼척 해안가에서 라이드를 즐기고 있는 자전거 동호인들

삼척 해안가에서 라이드를 즐기고 있는 자전거 동호인들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 공유숙박 플랫폼기업 에어비앤비는 강원 삼척시와 국내ㆍ국제행사를 유치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마을민박을 활성화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삼척에서 열리는 자전거 관련 행사를 성공적으로 치르는 한편 각종 세계대회 유치, 아울러 이 같은 행사가 마을 주민에게 경제적 파급효과를 줄 수 있도록 민박을 활성화하기 위한 취지에 따라 성사됐다. 삼척시는 2017년 4월 첫 대회를 시작으로 해마다 같은 달 '어라운드 삼척 라이드 페스트'라는 자전거 동호인 행사를 열고 있다.


이 행사는 올해 4월 13일부터 이틀간 1500여명이 참석하기로 했다. 아울러 2020년 예정된 UCI 그란폰도 월드시리즈 유치를 위해 의향서를 국제사이클연맹에 제출했다. 자전거 보관이 용이한 만큼 민박선호도가 높지만 아직 활용도가 높지 않은 만큼 이번 협약을 계기로 민박 활성화,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삼척시는 보고 있다.


이상현 에어비앤비 코리아 정책총괄은 "강원도 동해안의 아름다움을 에어비앤비의 글로벌 네트워크에 적극적으로 알려 마을 전체의 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