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로구 '항동 생활체육관' 건립

최종수정 2019.03.12 08:03 기사입력 2019.03.12 08:03

댓글쓰기

항동공공주택지구 제1체육공원 일대 연면적 2884㎡ 규모로 조성 ...1층 볼링장, 2층 농구·배드민턴 등 다목적 경기장…연말 완공 예정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눈, 비, 미세먼지 걱정은 이제 그만! 집 가까운 곳에서 운동하세요!”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항동 생활체육관을 건립한다.


구로구는 생활체육을 활성화하고 주민들에게 건전한 여가생활과 휴식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생활체육관 공사를 최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생활체육관은 2020년까지 5200여세대의 대규모 입주가 예정된 항동공공주택지구 제1체육공원(항동 161-1번지 일대) 내에 들어선다.


구는 예산 112억여원(국?시?비 포함)을 투입해 연면적 2884㎡ 규모에 지하 2, 지상 2층으로 체육관을 조성한다.

구로구 '항동 생활체육관' 건립


체육관 1층에는 12레인을 갖춘 볼링장이, 2층에는 배드민턴과 농구 등을 할 수 있는 다목적 경기장이 마련된다.

구로구는 내년 3월 개관을 목표로 올해 말까지 공사를 끝낼 계획이다.


이성 구청장은 “예전에는 지역 개발이나 수해 방지 등을 요구하는 민원이 많았지만 최근에는 공원, 숲, 문화, 체육시설 확충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며 “삶의 질을 중시하는 주민들의 요구와 시대적 흐름에 맞춰 생활 체육관을 확충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구청장은 2013년 구로동 구로누리배드민턴장, 2014년 개웅산 생활체육관과 신도림 생활체육관을 개관한 데 이어 2017년에는 오류동 50플러스 남부캠퍼스 내 수영장도 개장하는 등 2010년 취임 이후 18개의 체육시설 공간을 확충한 바 있다.


구로구 관계자는 “생활체육관이 주민 여러분의 워라밸을 높이는 활력 충전소가 되길 기대한다”며 “주민들의 건강을 증진하고 여가 생활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좋은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조성과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