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진영, 2PM 준호 생일 축하 “딸아이와 생일이 똑같다...준호처럼 컸으면 해”

최종수정 2019.01.26 17:01 기사입력 2019.01.26 17:01

댓글쓰기

박진영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박진영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박진영 JYP엔터테인먼트 대표가 그룹 2PM 준호의 생일을 축하했다.


박진영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말 반갑고 신기한 사실, 딸아이가 준호와 생일이 똑같아요”라고 글을 남겼다.


박진영은 “준호를 오래 봐왔기에 자신 있게 말할 수 있는데 정말 준호처럼 크면 좋겠어요. 이 정도 성공한 친구가 아직도 이렇게 겸손하고 성실하고...예쁜 청년이다”라며 “이번 앨범, 영화 ‘기방도령’, tvN 드라마 ‘자백’ 모두 관심 갖고 지켜봐주세요. 이렇게 열심히 성실히 사는 청년이 몇 명이나 될까 싶어요”라고 칭찬했다.


이어 그는 “준호야 넌 생일부터가 JYP와 운명인가보다. 앞으로 영원히 네 생일을 깜박할 일은 없을 것 같다. 축하해”라고 준호의 생일을 축하했다.


한편 박진영은 25일 결혼 6년 만에 첫 딸을 얻었다. 박진영은 직접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서 “오늘 아침 10시 좀 넘어 딸아이가 태어났습니다”라고 직접 득녀 사실을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