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경필 "최순실 인터뷰, 국민 분노에 기름을 붓는 격"

최종수정 2016.10.27 13:27 기사입력 2016.10.27 10:42

댓글쓰기

남경필 경기지사가 지진관련 긴급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남경필 경기지사가 지진관련 긴급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남경필 경기도 지사는 27일 최순실씨의 한 언론사 인터뷰와 관련 "최순실 인터뷰 내용을 믿을 수 없다. 대통령 사과 내용에 짜맞춘듯 진실 은폐용 인터뷰로 보인다. 국민의 분노에 기름을 붓는 격"이라며 비판했다.

남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더 이상 지체할 시간이 없다. 최순실을 당장 귀국시켜 법의 심판을 받도록 해야 한다. 최씨가 대통령을 그토록 위한다면 스스로 돌아와야 마땅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비서실장을 비롯한 청와대 참모진의 인적 쇄신이 무엇보다 시급하다"며 "특히, 비서실장의 상황인식이나 태도가 문제다. "봉건시대” 발언은 웃음거리가 돼버렸다. '녹화사과’로 의혹만 증폭시켰고, “대통령도 피해자”란 발언으로 민심과 한참 동떨어진 인식을 보여줬다"고 질타했다.

남 지사는 이어 "국민들은 분노를 넘어 "대한민국 국민임이 부끄럽다"는 좌절을 느끼기 시작했다. 이를 치유하는데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할 것"이라며 "사태 수습을 시작해야 한다. 대통령의 빠르고 바른 판단을 촉구드린다"고 당부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