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을 강균성, 단발머리 싹둑 자르고 파격 변신…왜?

최종수정 2016.08.26 10:17 기사입력 2016.08.26 10:17

댓글쓰기

사진=YNB엔터테인먼트

사진=YNB엔터테인먼트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그룹 노을의 강균성이 파격 변신을 하고 돌아온다.

강균성은 26일 소속사 YNB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기존의 트레이드 마크였던 ‘단발머리’를 싹둑 자르고 훈훈한 이미지로 180도 변신한 사진을 공개했다.
어색할 것만 같은 강균성의 짧은 머리는 오히려 그의 매력을 더욱 발산시켰다. 새로은 헤어 스타일에 산뜻한 컬러까지 더해져 아이돌 못지않은 외모를 자랑했다.

YNB엔터테인먼트 측은 “강균성이 색다른 변신을 한 이유는 JQ(제이큐)와의 듀엣 곡 발표를 위해서다”라고 알렸다.

제이큐는 작사가, 프로듀서, 실용음악과 교수 등으로 활동 중이다. 또 대세 아이들 엑소(EXO)의 ‘로또(LOTTO)’, ‘럭키원(lucky one)’, ‘아티피셜 러브(Artificial love)’, ‘걸x프랜드(Girl x Friend)’의 작사가로 유명세를 떨친 바 있다.
신곡은 9월 발표 예정이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