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례군, 풍수해 재난대응 안전한국 현장훈련 실시

최종수정 2016.05.19 09:44 기사입력 2016.05.19 09:44

댓글쓰기

구례군(군수 서기동)은 지난 18일, 유관기관과 민간단체,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산동면 구만제 서시천변에서 풍수해 재난대응 안전한국 현장 대응훈련을 실시했다.

구례군(군수 서기동)은 지난 18일, 유관기관과 민간단체,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산동면 구만제 서시천변에서 풍수해 재난대응 안전한국 현장 대응훈련을 실시했다.


"풍수해 대비 실제 현장훈련으로 대응역량 강화"

[아시아경제 이진택 기자]구례군(군수 서기동)은 지난 18일, 유관기관과 민간단체,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산동면 구만제 서시천변에서 풍수해 재난대응 안전한국 현장 대응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국립공원인 지리산과 섬진강을 끼고 있는 군의 자연지리적 특성상 여름철 폭우에 대비하여 호우주의보와 경보 발령에 따라 단계별 대처요령 숙지와 피해복구 훈련에 집중했다.

또한, 재해 발생 시 군청, 경찰서, 순천소방서(구례119안전센터, 산악119구조대), 칠의대대, 의용소방대, 지역자율방재단 등 17개 유관기관 및 단체의 협조체계를 다시 한 번 확인하는 훈련으로 예찰활동에서부터 긴급 구조·구호와 복구활동까지의 실제 상황을 염두에 두고 전개됐다.

2016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 첫날인 16일 오전 6시에는 풍수해 대비 13개 협업부서의 관계직원 50명이 비상소집에 응소하여 상황판단 회의를 개최 했으며, 구례군재난안전대책본부장(군수) 주재로 오전 10시에 태풍내습에 따른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아울러, 이번 훈련은 20일까지 실시된다.
서기동 군수는 현장대응훈련 강평에서 "자연재해 최고의 대응책은 예방과 대비 밖에 없다면서 실제 재난상황을 염두에 두고 반복된 훈련을 통해 재난 대응역량을 강화 하겠다"며 "유관기관 및 단체 그리고 지역주민의 적극적이고 자발적인 참여와 평소 재난방지 예찰활동에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이진택 기자<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