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나영 깜짝 임신 발표 "4개월뒤 엄마 된다…힘이 센 남자아이인듯"

최종수정 2016.02.22 18:52 기사입력 2016.02.22 18:52

댓글쓰기

김나영 / MBC 제공

김나영 / MBC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나영이 임신 사실을 고백했다.

김나영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축하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저 넉 달 있다가 엄마가 된대요. 벌써 발로 뻥뻥 차대는 게 엄청 힘이 센 남자아이가 나올것 같아요. 잘 준비해서 씩씩한 엄마 될게요"라고 말했다.
김나영의 임신 소식은 TV리포트가 단독으로 보도했다. 김나영은 현재 임신 초기 단계.

한편 김나영은 지난해 4월 가족 친지들만 초대해 스몰웨딩을 올렸다. 김나영의 신랑은 금융권에 종사자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1년간 교제 후 부부의 연을 맺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