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진엽 장관 "신종 감염병,설 연휴 철저한 대비 필요"

최종수정 2016.02.04 10:44 기사입력 2016.02.04 10:44

댓글쓰기

질병관리본부·건양대병원 등 현장 점검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 정진엽 보건복지부 장관은 4일 질병관리본부 긴급상황실을 방문해 신종 감염병 대응체계를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정 장관은 "국외 이동이 많은 설 연휴 기간 동안 감염병이 유입되는 일이 없도록 철저한 감시와 대응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정진엽 장관.[사진=아시아경제DB]

▲정진엽 장관.[사진=아시아경제DB]

정 장관은 "국민들이 감염병 유입에 더 이상 불안해하지 않도록 최 일선에서 빠르고 정확하게 대응해야 한다"며 "신종 감염병에 보다 효과적 대응을 위해 우수한 역학조사관 양성과 새로운 진단체계 확립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질병관리본부에 이어 대전시에 있는 건양대병원을 방문해 대전·충남지역 4개 대학병원장, 의사회장과 시도 보건국장, 보건소장 간담회를 가졌다.
정 장관은 "지카 바이러스 감염증 유입과 확산 차단을 위해 정부도 방역대책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일반국민과 임신부 대상 행동 수칙 안내 등 적극적 홍보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 ikoki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