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파격노출' 노수람, 알고보니… 청룡영화제 측 "초청 받은 배우 아니다"

최종수정 2014.12.18 12:17 기사입력 2014.12.18 12:17

댓글쓰기

노수람

노수람


'파격노출' 노수람, 알고보니… 청룡영화제 측 "초청 받은 배우 아니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노수람이 청룡영화제 시상식에 초대받지 않은 손님으로 밝혀졌다.

18일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청룡영화제 측은 "어제 열린 시상식에서 노출 드레스를 입고 레드카펫에 등장한 노수람은 초청 받은 배우가 아니다. 이날 시상식에는 시상자와 후보자 등 초청된 배우들만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어 "초청받지 않았는데도 시상식에 온 배우는 노수람 뿐이고 이미 초청받은 배우들의 좌석이 정해져 있기 때문에 노수람은 시상식 장 안에는 참석하지 못했다. 레드카펫 행사만 참여하고 돌아갔다"고 전했다.

즉 레드카펫을 밟은 것에 대해서는 드레스까지 입고 나선 노수람을 단독 행동이었다는 것.
한편 노수람은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 35회 청룡영화제 시상식 &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노수람은 엉덩이 라인을 비롯한 옆태는 물론, 가슴라인까지 아슬아슬하게 비치는 디자인의 시스루 롱드레스를 입었다. 특히 노수람의 드레스는 주요 부위만을 가린 채 옆구리부터 종아리까지 다리 전체를 드러낸 역대급 파격의상으로 눈길을 끌었다.

노수람은 드라마 '왕꽃 선녀님', '귀엽거나 미치거나', '미스코리아', '미스터 백' 등에 출연해왔으며 영화 '환상'에 출연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