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프간 한국기업 공사현장 또 피습..해당기업 철수

최종수정 2010.12.18 19:55 기사입력 2010.12.18 19:2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아프가니스탄에 진출한 한국기업의 공사현장이 또 무장단체의 습격을 받았다.

18일 외교통상부에 따르면 17일(현지시각) 오후 8시20분께 아프간 북부 발크주에 위치한 한국기업의 도로공사 현장을 무장괴한들이 습격,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총격전을 벌이다 밤 10시께 도주했다.
이 과정에서 방글라데시 근로자 1명이 죽고 7명이 실종됐지만, 한국인 직원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외교부는 "실종자들은 무장단체의 납치를 당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공사를 맡고 있던 우리기업은 치안상황이 불안해 공사를 중단하고, 현지에서 철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 공사현장에선 지난 13일 공사감독을 하던 국내 건설사 소속 한국인 2명이 무장괴한의 피습으로 납치됐다 구출되기도 했다.
이와 관련 주 아프간대사관은 아프간 현지 치안이 불안해짐에 따라 아프간 정부에 한국기업 및 교민들에 대한 안전 확보를 촉구할 계획이다.

지연진 기자 gy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