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문수 "한미FTA, 이번에 손해를 좀 본건 사실"

최종수정 2010.12.06 11:42 기사입력 2010.12.06 11: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김무수 경기도지사는 6일 한미FTA 추가협상 타결과 관련 "이번에 손해를 좀 본 것도 사실"이라고 평가했다.

김 지사는 이날 오전 CBS 라디오 인터뷰에서 "이번에 솔직히 자동 부분은 우리가 양보를 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축산 부분은 국내에서 쇠고기 파동으로 논란이 됐던 만큼 양보를 받았다"면서도 "자동차 부분은 고용이 많아 우리 산업에 중요한 부분이라는 점에서 일부 시비를 걸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지금 미국의 현실적인 국내정치 상황을 볼 때 김종훈 통상교섭본부장을 비롯한 우리팀이 최선을 다해야 했지만, 일부 부족한 점이 있다"고 부연했다.

그는 다만 "득실을 따지다 한미FTA가 늦어진 만큼 일단 FTA를 빨리 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지나치게 국회에서 (비준 동의안을)지체시켜 FTA 자체의 효과를 지연시켜선 안된다"고 강조했다.
지연진 기자 gy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