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노승희, 119전 120기…‘메이저 대회서 첫 우승’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제38회 한국여자오픈서 4타 차 정상
2020년 데뷔 이후 위너스 클럽 가입
우승상금 3억원, 대상포인트 1위 도약

노승희가 ‘메이저퀸’에 등극했다.

노승희

노승희

AD
원본보기 아이콘

16일 충북 음성군 레인보우힐스 컨트리클럽(파72·6756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인 DB그룹 제38회 한국여자오픈(총상금 12억원) 4라운드에서 1언더파를 보태 4타 차 대승(13언더파 275타)을 완성했다. 2020년 데뷔 이후 120개 대회 만에 첫 정상이다. 나흘 동안 리더보드 상단을 지켜낸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이다. 우승상금은 3억원을 받았다.


노승희는 4타 차 선두로 출발해 버디 4개와 보기 1개, 더블보기 1개를 엮었다. 2번 홀(파4) 더블보기를 4, 6번 홀 징검다리 버디로 만회했지만 다시 9번 홀(파4)에서 보기를 적어내며 전반에 1타를 까먹었다. 그러나 12~13번 홀 연속버디로 경쟁자들과의 간격을 더욱 벌린 뒤 나머지 5개 홀을 파로 막아내 생애 처음으로 우승 트로피를 수집했다. 대상포인트 1위(257점), 상금랭킹 2위(5억4882만776원)로 도약했다.

김수지가 1타를 줄이 준우승(9언더파 279타)을 차지했다. 김민별 3위(8언더파 280타), 배소현 4위(7언더파 281타), 방신실과 아마추어 리안 미카엘라 말릭시(필리핀)가 공동 5위(5언더파 283타)를 차지했다. 2년 전 이 대회에서 오구 플레이를 하고도 신고를 하지 않아 징계를 받았던 윤이나는 공동 7위(4언더파 284타)로 대회를 마쳤다. 이세희 9위(2언더파 286타), 디펜딩 챔피언 홍지원은 공동 10위(1언더파 287타)다.





노우래 기자 golfman@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양대노총 "최저임금 1만30원, 명백한 실질임금 삭감" 금리인하 깜빡이 켠 한은 "적절한 시기 방향전환 준비"(종합) 尹, 채상병특검법 재의요구안 재가…22대 국회 첫 거부권

    #국내이슈

  • 한미, '핵전력 기반' 동맹 격상…美 핵작전 논의 '최초' 나토, '워싱턴 선언' 발표…"북·러 군사 협력 강화 심각한 우려"(종합) "정준영 클럽서 여성들에게 접근하더니…" 프랑스서 목격담

    #해외이슈

  • 암바니 세 자녀 결혼식 모두 챙긴 이재용…韓기업인 중 유일하게 초청받아 "'갤럭시 AI' 올해 2억대 기기 탑재…당분간 유료화 계획 無" "헬멧 쓴 고양이는 뭐지?"…삼성전자 총파업에 뜬 신스틸러 정체

    #포토PICK

  • "내수→수출 기지로 전환" 전략 바꾼 韓中자동차 합작사 "일단 삽니다" 가격 공개도 안 했는데…사전계약 7000대 돌파한 車 2000만원대 초중반…현대차 캐스퍼 일렉트릭 사전계약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 AI 기술혁신 핵심 동력 부상한 '소버린 AI' [뉴스속 용어]美 바이든 '원전 배치 가속화 법안' 서명 [뉴스속 용어]美-中 장군멍군 주고받는 '지옥도 전략'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

한 눈에 보는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