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Dim영역

박범계 "한동훈 탄핵 검토해야…헌재 인정 못하는 듯"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헌법재판소의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법' 유효 결정과 관련해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탄핵을 검토해야 한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24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실제로 탄핵을 검토하고 있느냐'는 사회자의 질문에 답해 "그것은 너무 많이 나간 얘기"라면서도 "심각한 문제들이 지금 벌어지고 있으니까 그 부분(탄핵)에 대한 검토는 해야 되겠다"고 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한 장관은 전날 헌재의 검수완박법 유효 결정에 대해 "위법이지만 유효하다는 결론에 공감하기는 어렵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이에 대해 박 의원은 "절차가 틀렸는데 어떻게 유효하냐라는 건 또 한쪽만 본 것"이라며 "법사위 전체회의를 하기 전에 소위에는 국민의힘까지 참여해서 절차적인 심의 표결권이 다 보장이 됐다. 그래서 크게 절차적 하자가 크지 않다라는 것"이라며 "본회의에 올라가가지고 수정안이 상정이 돼가지고 그때는 표결도 다 같이 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한 장관이 저기서 앞부분에 '인정한다, 그렇지만 공감하기 어렵다'고 그랬는데 인정한다와 공감하기 어렵다는 건 다르다. 그러니까 앞뒤 문맥이 다른 것"이라며 한 장관의 '검수원복(검찰 수사권 원상 복구) 시행령'에 문제를 제기했다.


박 의원은 "한 장관의 식에 의하면 검수완박법, 검찰청법과 형사소송법이 유효하고 지금 집행 적용이 되고 있다. 그런데 그것에 반해서 지금 시행령을 만들어서 두 개 범죄로 축소시켜놨는데 그 두 개 범죄 안에다가 없어질 범죄들을 왕창 집어넣었다"며 "한 장관이 존중한다고 하는 네 분의 재판관조차도 이 검찰청법과 형사소송법이 검사의 수사권을 축소하는 법이다. 축소하는 법이라는 걸 인정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그 하위법인 시행령으로 축소하는 것을 원상복구하는 그런 시행령을 만들었을 뿐만 아니라 앞으로도 계속 만들어 나가겠다고 얘기를 하는 것은 헌법 위반이고 법률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카이스트 출신 도연스님 '이혼·자녀' 의혹…"활동 쉬겠다" ‘사냥개들’은 왜, 음주운전 김새론을 품었나 '과자 한 봉지 7만원' 상인도 결국 사과 "코로나에 힘들었다"

    #국내이슈

  • '축구의 신' 메시, 사우디 오일머니 거부…"美 마이애미행 확정" "트럼프, 대통령돼선 안돼" 펜스, 美대선 출마 공식화(종합) "자유의 여신상도 희미…세기말 같다" 뉴욕 삼킨 '오렌지빛 연기'

    #해외이슈

  • [포토]송영길 전 대표, 두 번째 검찰 자진 출석 "다리가 어딨냐, 된장 찌꺼기다" 벌레 둥둥 매운탕 "재난영화 방불…순식간에 집어삼켰다" 수에즈운하 뒤덮은 초거대 모래폭풍

    #포토PICK

  • 6월의 차 ‘푸조 408’…한국車기자협회 선정 韓에 진심인 슈퍼카 회사들…‘페람포’에 로터스까지 참전 현대차·기아, 5월 美 친환경차 月판매 역대 최대

    #CAR라이프

  • [뉴스속 그곳]폭우·지진·폭력에 위협 받는 '아이티' [뉴스속 인물]이탈리아전에서도 터질까…'골 넣는 수비수' 최석현 [뉴스속 용어]흑인 인어공주가 논란 부른 'PC주의'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