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투자청 첫 작품, 넷플릭스 자회사 '1억달러' 유치

최종수정 2022.11.22 13:54 기사입력 2022.11.22 10:16

넷플릭스 자회사 '아이라인 스튜디오' 대표 단독 인터뷰…글로벌 특수효과 영상 제작사
서울투자청, 설립 300여일 만에 첫 투자유치…'아이라인 스튜디오' 5년간 1억 달러 투자
스튜디오 설립은 미국, 캐나다, 영국, 독일에 이어 5번째…한국 법인에 200여명 채용

스테판 트로얀스키 아이라인 스튜디오 대표가 21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아시아경제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위대한 여정의 출발점이라고 생각한다. 투자에 제한을 두고 싶지 않다."


스테판 트로얀스키 아이라인 스튜디오 대표는 21일 서울시와의 업무협약식 직후 가진 단독 인터뷰에서 "서울시와 오세훈 시장의 끈질긴 노력 끝에 이룬 성과다. 그간 다져왔던 관계가 꽃을 피운 날"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넷플릭스 자회사인 아이라인 스튜디오는 이날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특수효과 영상 스튜디오 신설과 전문 인력 채용·양성에 5년 동안 1억달러(약 1370억원)를 투자하기로 했다.

서울투자청 설립 300여일 만에 미국 기업으로부터 투자유치에 성공한 첫 사례다. 특수 영상 콘텐츠 분야에서 한국이 ‘아시아 허브’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이라인 스튜디오는 글로벌 특수효과 영상 제작사로 영화, 비디오물, 방송프로그램 등을 만드는 데 참여하고 있다.


한국이 넷플릭스의 효자 역할을 한다고 해도 글로벌 투자환경이 녹록지 않은 상황에서 미국, 캐나다, 영국, 독일에 이어 5번째 글로벌 스튜디오 설립을 결정은 쉽지 않다. 트로얀스키 대표는 "캐나다 밴쿠버에서 한국인들과 일을 함께했던 경험이 주효했다"면서 "한국인들은 기술력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성실하고 성장하려는 욕구가 컸다. 결과물의 퀄리티도 매우 뛰어났다"고 말했다.


스테판 트로얀스키 아이라인 스튜디오 대표가 21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아시아경제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이라인 스튜디오는 한국 법인을 통해 내국인 채용과 인재 양성에도 나설 계획이다. 트로얀스키 대표는 "스튜디오는 이미 인프라를 갖추고 있는 국내기업과 협력을 통해 마련할 계획"이라면서 "한국에 법인이 설립됐고 숙련된 아티스트뿐만 아니라 프로덕션, 엔지니어링, 소프트웨어 개발 분야에서 200여명의 인재를 고용하겠다"고 설명했다.

투자 초기에는 아이라인 스튜디오가 보유하고 있는 전문가들을 인력 양성을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할 방침이다. 국내 특수시각효과(VFX·Visual Effects) 스튜디오를 비롯해 버츄얼 프로덕션 회사, 전공학과가 있는 대학들과 전략적 협업을 계획하고 있다. 서울시와도 특수효과 영상 제작 분야 인력양성을 위한 채용연계형 교육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교육 지원에는 아이라인 스튜디오의 실시간(Real Time) 소프트웨어, LED 볼류메트릭 캡처, 기계학습 알고리즘 등 혁신적인 가상제작기술이 동원된다. 트로얀스키 대표는 "도입할 기술과 교육 프로그램은 완전히 새로운 분야"라면서 "‘러닝&디벨롭먼트’라는 프로그램을 도입해 경력 발전을 도울 수 있는 교육과 도구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사업 진행 상황에 따라 투자 규모를 확대하고 관련 대학에 학과 개설하는 등 확장 가능성도 열어뒀다. 트로얀스키 대표는 한국에 투자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면서 "앞으로 투자 규모는 제한을 두고 싶지 않고, 대학 등에 관련 학과를 개설할 수 있으면 좋겠다. 업계가 매우 빠르게 진화하고 있는 만큼 장기적인 관점에서, 많은 기회가 창출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잘 나가던 반포 아파트 8개월 만에 10억원 넘게 '뚝' '강의계획서_양궁_기보배.hwp'…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르포]방안엔 침대, 휴지통엔 콘돔…청소년 북적이는 '룸카페'

    #국내이슈

  • '10조원 쏟아부었는데'…日미쓰비시, 제트기 개발 착수 15년만 중단 선언 지진 사망자 1만명 넘은 튀르키예, '지진세' 논란 확산…"어디로 빼돌렸나" "한국서 커피3잔, 여기선 담요 5개"…한글로 지원 호소한 튀르키예인

    #해외이슈

  • 김일성→김정일→김정은→김주애?…외신도 北후계자 주목 숨진 딸 손 못 놓는 아버지…전세계가 울고 있다 서울시가 추모공간으로 제안한 녹사평역 지하 4층…어떤 곳이길래

    #포토PICK

  • 현대차그룹, 美 자동차지 ‘최고의 차’ 4개 부문 석권 "픽업트럭 큰형님 왔다"…GMC 시에라 국내 출시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튀르키예 하늘 미스터리 불빛이 '지진광'? [뉴스속 기업]와이콤비네이터…챗GPT 샘 알트먼도 여기 출신 [뉴스속 용어]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에 맞서는 '하얀헬멧'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