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BTS, LA서 2년만에 대면 콘서트…5만 관객 한자리에 모여 열광

최종수정 2021.11.28 17:03 기사입력 2021.11.28 17:03

댓글쓰기

27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2년 만에 열리는 방탄소년단(BTS)의 첫 대면 콘서트 게이트 앞에서 관람객들이 입장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서영 기자]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2년 만의 대면 콘서트를 통해 전 세계의 팬들과 만났다.


27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는 방탄소년단의 대면 콘서트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가 열렸다. 공연이 열린 소파이 스타디움 일대에는 전날부터 팬들이 몰려들었으며, 티셔츠와 부채 등을 판매하는 굿즈 상점 앞에서도 긴 줄이 늘어섰다.

이날 공연 입장은 해가 진 오후 5시 30분께부터 이뤄졌다. 팬들은 한 명씩 보안 검사대를 거쳐 공연장 안으로 들어갔으나, 안전 요원이 소지품을 일일이 들여다보는 과정이 필요했기에 입장 속도는 예상보다 더뎠다. 또 소파이 스타디움의 보안 규정에 따라 팬들은 내용물이 들여다보이는 투명한 가방만을 소지할 수 있었다.


공연장에 모인 팬들은 전광판에 방탄소년단이 등장할 때마다 열광했고, 이들은 응원봉을 리듬에 맞춰 흔들며 물결을 만들어내기도 했다. 이후 예정 시간보다 약 20분 늦은 오후 7시 50분께 방탄소년단이 무대에 등장하자 팬들은 환호와 함께 멤버들을 맞았다. 방탄소년단은 '불타오르네', 'DNA' 등 히트곡을 연이어 공연하며 콘서트를 이어갔다.


이날 공연장 밖에는 콘서트 티켓을 미처 구하지 못한 팬들이 모여 음악을 즐기는 모습이 발견되기도 했다. 이들은 공연장 내부에서 흘러나오는 노래에 맞추어 춤을 추거나 팔을 들어올리는 등 콘서트의 분위기를 함께 즐겼다.

방탄소년단의 이번 콘서트는 27일과 28일, 다음 달 1일에서 2일까지 총 4회에 걸쳐 진행된다. 방탄소년단은 회당 5만 석에 가까운 좌석을 모두 매진시키며 변함없는 인기를 드러냈고, 이들의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6400석 규모의 유튜브 시어터의 대형 전광판에서도 실시간으로 콘서트를 즐길 수 있게 했다.


권서영 기자 kwon19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제시 '완벽한 S라인'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연예가화제

  • [포토] 정호연 '대세의 화보' [포토] 조이 '청바지 여신' [포토] 허니제이, 깜찍 매력에 '심쿵'

    #스타화보

  • [포토] 제시 '미국 스타일'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