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안철수 "대선 독자 출마? 생각해본 적도, 당에서 의논한 적도 없다"

최종수정 2021.08.04 18:49 기사입력 2021.08.04 18:49

댓글쓰기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대선 독자 출마 가능성에 대해 "개인적으로 생각해본 적도 없고, 당에서 의논해본 적도 없다"며 선을 그었다.


안 대표는 4일 오후 중앙일보 유튜브 '강찬호의 투머치토커'에 출연해 최근 안 대표의 독자 출마 가능성을 언급한 같은 당 권은희·이태규 의원에 대해 "하고싶은 말은 소신있게 하시는 분들"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안 대표는 "이번 대선이 국가의 운명이 걸린 선거인데 여러 상황들이 매우 어렵게 돌아가고 있다"며 "제1야당 지지율은 정체되거나 떨어지고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은 계속 올라가는 중"이라며 야권 모두가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고 진단했다.


국민의힘과의 합당에 대해서는 "왜 우리가 합당하려 했는가. 야권 지지층을 넓혀서 정권교체 하려는 것"이라며 "양쪽 지지층이 있으면 이탈 없이 잘 '덧셈통합'하는 게 합당의 이유인데 만약 그렇지 않다면, 야권 지지자들이 합하는 과정에서 이탈된다면 정권교체 가능성이 멀어지는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합당 할 건가, 말 건가'라고 물은 데 대해 과거 일폰의 싱가포르 침략 당시 일본 장군이 담판에서 '항복할 건가, 안 할 건가' 물은 사실에 비유하면서 "당의 대표로서 상대 당의 당원이나 지지자들이 어떻게 생각할까 생각하면서 말을 하지 지금 제 눈앞 상대를 보고 이야기하지는 않는다"고 했다.

이관주 기자 leekj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면 내 이름 나와"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