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靑 "이산가족 화상 상봉, 코로나 상황서 가장 실효적 방식"

최종수정 2021.07.29 18:23 기사입력 2021.07.29 18:23

댓글쓰기

11일 서울 남산에서 바라본 청와대 모습./김현민 기자 kimhyun81@

11일 서울 남산에서 바라본 청와대 모습./김현민 기자 kimhyun81@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청와대는 이산가족 화상 상봉과 관련해 "당면한 코로나 상황에서 즉시 추진할 수 있는 가장 실효적인 방식"이라며 남북간 협의가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29일 취재진의 질문에 답해 "정부는 이산가족 문제만큼은 가장 시급한 인도적 사안으로, 최우선적으로 해결해 나가야 한다는 입장을 여러 차례 밝힌 바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관계자는 "특히 화상 상봉은 남북 정상 간 합의사항이자 당면한 코로나 상황에서 즉시 추진할 수 있는 가장 실효적인 방식"이라며 "이산가족 화상 상봉을 위해서는 남북 간 합의가 필요한 만큼, 앞으로 남북 간 협의가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처음으로 진행된 민생경제장관회의와 관련, 추후에도 회의를 정기적으로 이어갈지에 대해서는 "계획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회의에 참석한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부동산에 대한 추가 언급을 했는지에 대해서는 "별도 언급이 없었다"고 답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