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민의힘 "남북 통신선 복원 환영…北 만행, 책임있는 답변부터 받아야"

최종수정 2021.07.27 12:07 기사입력 2021.07.27 12:07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철응 기자] 국민의힘이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에 대해 환영 입장을 밝혔다. 다만 "북한 만행에 대해 책임있는 답변을 받아야할 것"이라는 조건을 제시했다.


양준우 국민의힘 대변인은 27일 구두논평을 통해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을 환영한다. 어떠한 관계에서도 물밑 대화는 이루어져야 하는 법"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내용적으로는 비판적인 시각을 보였다. 양 대변인은 "그동안 남북 통신연락선은 북한의 필요에 따라 일방적으로 끊어지고 재개되는 것이 반복되어 왔다. 더군다나 이번엔 단순한 연락선 단절을 넘어 개성의 남북연락사무소를 일방적으로 폭파한 바도 있다. 선을 넘었던 것"이라고 짚었다.


그러면서 "우리는 상호 존중을 바탕으로 한 쌍방향 소통이 이루어질 때 이를 ‘대화’라 부른다. 반면 일방향의 소통은 ‘구애’라 한다. 이번 통신 복원이 구애가 아닌 소통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양 대변인은 또 "우선 연락선 단절 이후 벌어졌던 연평도 해역 공무원 피격 사건, 국방 보안기관 해킹 공격, 지난 3월의 미사일 발사 등 북한의 만행에 대해 책임있는 답변을 받아야할 것"이라고 했다.

박철응 기자 her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면 내 이름 나와"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